2010년 여름 무작정 오사카 여행을 떠났다~
비록 2박 3일의 짧은 여정이었지만 지루할 수 있었던 시간을 힘 나게 해주었던 활역소였다!
아.. 또 가고 싶다!

스폰서 링크